Classic
Jazz / Blues
Pop / Rock
World music
New age
국악/가요
O.S.T
DVD
LP(Classic / Pop/Jazz)
Home > 국내제작음반(Pop/Jazz) > Album Introduction
안녕, 티라노 : 영원히, 함께 (My Tyrano : together, forever)
   ARTIST
사카모토 류이치(Ryuichi Sakamoto)
장르 국내제작음반(Pop/Jazz)
레이블 commmons
녹음연도
카탈로그 넘버 CNLR 1912
상품형식 1CD
사카모토 류이치 坂本龍一 Ryuichi Sakamoto
www.sitesakamoto.com
음악가. 1952년 출생.
78년 [Thousand knives]로 데뷔. 같은 해 YMO에 참가. YMO 해산 후, 다수의 영화음악을 만들어 작곡가로서 아카데미 상을 수상하는 등 세계적인 평가를 얻으며 늘 혁신적인 사운드를 추구해 왔다. 1999년 제작의 오페라 [LIFE] 이후, 환경, 평화, 사회문제에 언급하는 일도 많아서, 9.11 동시 다발 테러를 계기로, 논고집 [비전非戦]을 감수. 자연 에너지 이용 촉진을 제창하는 아티스트 단체 ‘artists’ power’를 창시했다. 2006년 여섯 지역의 핵연료 재처리설비 가동 반대를 표명하고 ‘stop-rokkasho.org’의 활동을 개시, 2007년 7월에는 유한책임 중간법인 ‘more trees’의 설립을 발표하고, 온난화 방지에 대한 계몽과 식수 사업 등 다기에 걸친 활동을 벌이고 있다. 또, 06년 새로운 음악 커뮤니티의 창출을 목표로 ‘commmons’를 설립. 2009년에는 음악 활동의 현장에서 적극적으로 환경에 대한 배려에 힘써 온 것에 대해, UN 환경계획이 세계 환경의 날의 일환으로 실시하는 ECHO Festival에서 ‘Echo Award’를 수상했고, 같은 해 7월에는 프랑스 문부성으로부터 예술문화훈장 오피시에를 수훈했다. 2010년, 문화청으로부터 예술선장 문부과학대신상을 수여 받는 등, 활동 전반에 있어서 세계 각국에서 높은 평가를 얻고 있다. 1990년부터 미국, 뉴욕 주에 거주.
2019년 8월 14일에 개봉하는 애니메이션 <안녕, 티라노 : 영원히, 함께>!
거장 사카모토 류이치의 음악을 담은 오리지널 사운드트랙!

RYUICHI SAKAMOTO [My Tyrano : together, forever]
사카모토 류이치 [안녕, 티라노 : 영원히, 함께]

[마지막 황제], [메리크리스마스 미스터 로렌스]를 비롯한 수많은 영화 음악의 명작들을 만들어낸 작곡가이자 피아니스트, 그리고 옐로우 뮤직 오케스트라의 한 사람으로 신스-팝이란 장르에 큰 영향을 남겼던 세계적인 거장 사카모토 류이치. 사카모토 류이치는 데이빗 실비언, 이기 팝, 토니 윌리엄스, 자키스 모렐렌바움 등 세계적인 거장들과도 협연하며 독창적인 성과를 거둔 바 있다. 그는 2017년 한국 영화인 [남한산성]의 사운드트랙을 만들며 일본과 한국의 문화 교류에도 앞장서고 있다.

사카모토 류이치가 음악을 맡아 화제가 되고 있는 한국 애니메이션 <안녕, 티라노>의 사운드트랙에는 이 작품을 위해 그가 작곡하고 오케스트라와 함께 만들어낸 33편의 음악들과 함께 사카모토가 직접 선택하여 함께 작업한 것으로 화제가 된 요조와 생각의 여름이 함께 노래한 엔딩곡 ‘낙원으로 둘이서’가 수록되어 있다. 영화의 환상적인 이야기와 완벽하게 어우러지는 섬세하고 아름다운 사운드의 매력으로 가득한 최고의 작품이다.